공지사항홈  Support > 공지사항


총 게시물 18건, 최근 0 건
   
LG전자, 화상회의시스템 시장 본격 공략
글쓴이 : 유비트론 조회 : 3564
LG전자, 화상회의시스템 시장 본격 공략
LG전자 직원들이 룸타입 모델의 화상회의 시스템으로 회의를 진행 중이다.
(서울=연합뉴스) 강의영 기자 = LG전자는 외국산 브랜드가 장악한 국내 화상회의 시스템 시장을 공략하려 개인 또는 3인 이하의 소규모 회의용인 `올인원'(모델명 AVS2400)과 회의실용 `룸 타입'(모델명 RVF1000) 2종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스피드 경영과 스마트 워크, 유비쿼터스 업무 등을 가능하게 하는 화상회의 시스템은 기업뿐 아니라 정부·공공기관에서도 보편화되고 있는데다 시스템을 이미 도입한 고객도 SD급 화질을 HD급으로 업그레이드하려는 수요도 많을 것으로 전망된다.

   LG전자는 새 제품의 특징으로 고객친화적 UI(사용자 환경), 선명한 HD 화질, 다른 브랜드의 다양한 시스템과의 호환성, 문서·영상 콘텐츠 공유 기능 등을 들었다.

   모든 기능이 한눈에 들어오는 그래픽 UI를 채택해 쉽게 이용할 수 있고 기존 시스템의 화질이 SD(352X288)인 반면 9배 선명한 HD(1280X720) 영상을 통해 대면 회의를 하는 것처럼 생생한 화면을 보여준다는 것이다.

   화면 비율은 16대9로 SD급(4대3)보다 넓은 시야를 제공한다.

   올인원 모델은 24인치 풀HD급 LCD 모니터에 130만 화소 카메라와 스피커가 장착돼 있고, 화상회의를 하지 않을 때는 일반 모니터로 활용할 수 있다.

   룸 타입 모델은 10명 이하 회의용으로 카메라와 빌트인 스피커로 구성돼 있으며 TV, PC용 모니터, 프로젝터 등과 연결해 언제든 자유롭게 회의를 할 수 있다.

   LG전자 커머셜디스플레이 & 시큐리티(CD&S) 사업부장 김진용 전무는 "영상과 음성, 통신 분야 기술력에 기반을 둔 혁신적 제품과 솔루션으로 글로벌 화상회의 시스템 시장 점유율도 높여가겠다"고 말했다.

  

keykey@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Loading...